표지는 약간 우스꽝스럽지만, 지금까지 읽은 책 중 역대급이라 할 만 하다.

내 주위의 많은 사람들이 이 책을 읽고 '각성'했음 좋겠다.





Posted by 타다키치

댓글을 달아 주세요